• 세상을 아름답게

  • 함께하는 삶의 기쁨을 모두에게

  • 모두가 행복한 세상

MEDIA

[경주인터넷신문]경주시, 마다가스카르 시장개척단 파견(이재훈 회원)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1-11-18 16:34
조회
1278

 

경주시는 해외시장 개척을 위해 지난 10월 29일부터 11월 5일까지 8일간 아프리카 자원부국 마다가스카르 현지에서 시장개척단 활동 및 의료봉사활동을 위한 기초 조사를 펼쳤다. 

인구 2천만 명의 아프리카 남단의 마다가스카르는 1인당 GDP가 500달러로 빈곤하지만 사막석유(모래 속 석유) 매장량은 세계 2위다.

또한 3모작이 가능한 농업환경과 낙농 등 풍부한 지하자원과 비옥한 농토 등을 가지고 있다.

경주시가 마다가스카르와 교류를 시작한 계기는 지난 5월 열린 2011경주WTF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때 이 나라 수도 안타나나리보 시의회 라마로피디 의장이 경주를 방문한 것이 인연이 됐다. 

 

 

 

라마로피디 의장은 최양식 경주시장을 지난 6월 초청했으며, 이어 지난 8월에는 최 시장이 경주에서 열린 화랑대기 유소년 국제축구대회에 마다가스카르 팀을 초청해 양측의 교류가 활발해졌다.  

이번 시장개척단은 마다가스카르 주요 산업시설 및 시장 견학, 기초 소비재 소비성향 분석, 마다가스카르 투자청 관련자 및 현지 교민기업인들과의 수출·입 관련 상담 등의 활동을 했다.

또한 자넬 대통령 경제통상특보의 안내로 이 나라 농산부와 재경부, 투자청 등 각 부처를 방문해 양측의 협력관계를 논의했으며,  

농산물 가공 분야의 김무영 ㈜젠셀 대표는 식용유 공장 인수 검토에 나섰고, 황상한(국제농기계 경주대리점) 대표는 트랙터와 경운기 등을 지원하는 것을 약속했다.

 

 

특히 이번 시장개척단 일행으로 방문한 한국유소년 축구연맹 김휘 회장은 마다가스카르 축구협회 아흐마드 회장과 회담을 갖고 수도인 안타나나리보에 축구장 건립과 축구지도자 파견 등을 협의했다. 

김 회장은 “축구 열기는 대단히 높지만 축구 시설 등이 열악하다”며, “아흐마드 회장이 축구장 부지 지원을 약속해 기본적인 시설지원과 지도자 파견은 가능할 것”이라고 말했다.

마다가스카르 현지의 의료사정과 의료봉사활동 등 의료분야를 담당했던 김덕영(지오스트 진성해외의료봉사단 회장) 원장은 내년 6월 중순쯤 언청이로 고통을 겪는 이 나라 50여 명에게 언청이 수술을 실시하기로 했다.

김덕영 원장은 "이번 방문은 내년 의료봉사 활동을 위한 사전점검 차원이였다"며 “마다가스카르 성바오로 수녀회 마리쁠레트 수녀님이 대상환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마다가스카르에 해외 의료선교 활동을 하는 이재훈(마다가스카르 도립병원장선교사가 도립병원에서 수술을 할 수 있도록 의료편의를 제공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 모든 활동이 경제교류의 밑바탕이 될 것으로 경주시는 전망하고 있다.

경주시 해외개척단 이정우 단장은 “두 번째 만남으로 양측이 많이 가까워져 일부 분야에는 성과가 있었던 것 같다”면서 “자주 만나서 양국이 필요하고 모자라는 것을 연구하다 보면 서로에게 도움이 되는 일이 많이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2011-11-09 오전 10:31:52 입력

 

gjinews(stern777@hanmail.net)

Copyrights ⓒ GIC 지아이씨 Global Image Care All Rights Reserved.
YouTube
Facebook